얼마나 하나님을 사랑해야합니까?

복음 전도자 복음 12 장 28-31 절 “서기관 한 명이 올라 와서 서로 논쟁하는 것을 들었고 그가 잘 대답 한 것을보고”첫 번째 계명은 무엇입니까? “하고 물었다.   예수님이 대답하셨습니다. “첫째, 이스라엘 아 아아, 들으 라. 주 하느님, 주님은 하나 이시다.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네 하나님 여호와를 사랑하라. ‘   두 번째는 이것이다. ‘네 이웃을 네 몸처럼 사랑해야한다.’ 이보다 더 큰 계명은 없습니다. ” 예수님은 하나님 께서 모세에게 가르치신 말씀을 똑같이 말합니다. 예수님께서는 이스라엘뿐만 아니라 온 세상을 주목하고 있습니다. 부모님이 자녀들에게 방으로 오라고 부르시는 것처럼, 예수님은 모든 사람을 하나님의 보좌에 부르시고 있습니다. ” 주 우리 하느님”, 아브라함의 하느님, 이삭과 야곱, 영원하신 하느님이 당신의 전체 존재의 초점이되어야합니다. 하나는 세심하고 집중하며 다른 생각을하지 않아야합니다. 이 세상에는 하나님 께 자신을 드리는 것 이상의 가치가있는 것은 없습니다. 하나는 진정으로 하나님에 초점을 때, 당신은 지구에 있다는 것을 잊었을 때, 당신은 거룩하신 하나님 앞에서 얼굴을 보지 못했지만 모든 시간 전에 존재했던 사람 앞에서 자신을 봅니다.   스스로 선물하고 선물을주는 사람에게 감사하십시오.

 

예수님께서는 “너는 네 온 마음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할 것이다”라고 말합니다 . 세상에서 당신 앞에 놓인 돈, 금, 차, 바보 같은 얼굴 책 계좌는 하나님 앞에서 절대적으로 아무것도 의미하지 않습니다. 우리가 하나님 께 드리는 사랑은 불완전한 사랑입니다. 왜냐하면 우리의 타락한 본성 때문에 예수님이 할 수있는 것처럼 완벽하게 하나님을 사랑할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하나님에 대한 우리의 사랑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심장 박동을 들어보세요. 그 격렬함은 모든 것을 합친 그 사람에 의해 만들어졌습니다. 그의 위대한 손이 그것을 만들었습니다. 하나님이 당신을 만드셨을 때, 그는 당신을 유혹하기 위해 시간을 보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까? 그는 신중히 자신이 원하는 것을 선택했습니다. 쌍둥이로 태어난 사람들조차도 다른 인격체를 가지고 있어도 모든 인간이 동일하게 만들어지는 것은 아닙니다. 그는 당신의 성화로 인도 할 삶을 당신에게 주셨습니다. 하나님은 실수하지 않으 십니다. 모든 행동과 반응이 고려됩니다. 가장 큰 선물은 그에게 당신을 숭배하도록 선택할 자유 의지를주었습니다.

 

히포의 성 아우구스티누스 (St. Augustine of Hippo)는 그의 책 ” 기독교 가르침 “에서 하나님이 아무것도 비워 두지 않았다고 지적합니다 . 당신의 온 마음과 당신의 온 마음과 당신의 전체 마음이 하나님의 사랑으로 가득 채워질 것이라는 의미입니다. 지구상에 그 공허를 채울 수있는 것은 없습니다. 당신은 무의식 상태로 마실 수 있으며, 열 번 추첨을 통해 승리 할 수 ​​있습니다. 남은 생애 동안 통치자가 될 수는 있지만, 하나님 외에는 당신을 결코 만족시키지 못할 것입니다. 당신의 영혼은 그가 당신을 위해 만든 몸에 들어가기 위해 하나님에 의해 조심스럽게 형성되었습니다. 성령의 호흡은 어머니의 자궁에서 첫 번째 호흡과 심장 박동을 준 것입니다. 축복받은 성모 마리아가 대천사 가브리엘에게 보낸 답장에서 예라고 말했듯이, 그녀는 삶과 하나님의 사랑으로 가득 찼습니다. 우리가 완전히 하나님 께 자신을 바칠 때 우리도 그런 선물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높으신 주님의 종이라고 부름받은 사람은 없습니다. 예수께서는 하느님에 대한 진정한 봉사가 무엇인지에 대한 많은 예를 주셨습니다. 그분은 제자들의 발을 씻으 셨을 때 제자들의 발을 씻었습니다. 마가 복음에서 예수님은 “봉사하시는 분”입니다. 예수님은 하나님 아버지의 뜻을 행하십니다. 우리가 서로에게 사랑을 보여 준다면 세상이 그를 얼마나 사랑하게 될까요?

 

우리가 “하나님의 형상과 모양 “으로 창조 되었기 때문에 창세기 1 : 26-27 지상에있는 모든 단일 인간의 삶은 존중되어야합니다. 세상에 노숙자가 없어야합니다. 우리가 진정으로 하나님의 계명을 따를 경우, 우리는 동료 인간을 먹이고 그와 그의 가족에게 우리가 가지고있는 여분의 물품을 줄 수 있도록 도와야합니다. 우리가 우리 아이들에게 좋은 선물을주고 싶은 것처럼, 우리는 다른 인간을 향하여 똑같은 방식으로 생각해야합니다. 어떤 어린이도 원치 않는 느낌을 받아서는 안됩니다. 노인은 홀로 남겨 두거나 지구상에 버려지지 않습니다. 성 아우구스티누스는 우리 자신의 행복을 찾을 수 없다고 말합니다. 기쁨은 오직 하나님 에게서만받을 수 있습니다. 그가 줄 수있는 선물입니다. 그는 그 선물을 자유롭고 매일 제공합니다. 우리 중 대부분은 전화에 응답하지 않거나 무시합니다. 그러나 그는 항상 우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는이 삶을 다음 삶에 남겨 둘 준비가되었을 때 인생의 마지막 시간까지도 참 으십시오. 은혜가 하나님 께 부르짖고 그의 도움을 구하십시오. 그는 당신을 거부하지 않을 것입니다, 당신을 거부하는 당신입니다. 이기도를 마치겠습니다.

 

하나님, 나사렛 예수를 세상에 보내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그의 어머니 마리아가 그렇다고 말했고, 말씀이 육체가되어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모든 어리 석음을 버리고 칭찬하고 예배 드리는 것을 허용하십시오. 오직 당신 만이 내 영혼에있는이 거대한 공허를 메울 수 있습니다. 고통스럽게하는이 공허함, 상처 입는이 공허함은 내가 감사를 드리도록 하소 오 마이티와 불멸의 하느님!당신은 줄   먹을 땅의 열매와 우리 동료 인간과 나누고 지구에 평화를 가져다 주려는 재능. 우리의 죄를 용서 하시고 우리를 영원한 생명으로 인도하십시오. 아멘!

 

신의 축복이있어.

 

아론 JP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